부지런쟁이에게만 허락되는 음식 뮌헨의 하얀 소세지

날고 싶은 깜장천사


부지런쟁이에게만 허락되는 음식 뮌헨의 하얀 소세지 




아침 잠 많고 게으른 깜장천사가 유일하게? 일찍 일어나는 도시가 뮌헨입니다. 

왜냐? 뮌헨에서는 아침에만 먹을 수 있는 음식이 있거든요. 바로 뮌헨의 흰색 소세지 Weisswurst 에요.


▲ 춤 아우구스티너, 뮌헨, 독일 Zum Augustiner, München, Germany


흰색 소제지는 뮌헨 대부분의 맥주홀에서 판매하는데 제가 갔던 맥주홀은 아우구스티너 레스토랑이에요.

제가 숙박했던 호텔에서 가장 가까운 곳에 있었고, 이 곳의 흰 소세지가 가장 맛있다고 하더라구요.

뮌헨 맥주축제 옥토버페스트 축제 개막맥주를 만드는 곳이니 그 명성이...?


▲ 춤 아우구스티너, 뮌헨, 독일 Zum Augustiner, München, Germany


포스팅 하려고 사진 보정하면서 촬영 시간을 보니 오전 10시네요. 이때가 12월 초순이었어요. 12월 아침 10시....... 아하하~

집에 있을 때면 눈곱 떼고 침대에서 밍기적거리며 빠져나올 시간에 호텔에서 조식 뷔페 먹고 체크아웃도 하고 짐 맡겨놓고 여길...

네... 저는 밥에 목숨거는 여행자입니다. 


▲ 춤 아우구스티너, 뮌헨, 독일 Zum Augustiner, München, Germany


실내는 이렇게 썰렁~ 합니다. 당연하죠. 이 아침에... 아무리 독일, 특히 뮌헨 분들이 맥주를 사랑한다고는 하지만.... 

하튼 저는 아랑곳하지 않고 자리잡고 주문합니다.


▲ 춤 아우구스티너, 뮌헨, 독일 Zum Augustiner, München, Germany


매듭모양의 빵 또는 과자 브레첼 Brezel 입니다. 

굵은 소금이 붙어있어서 좀 짜요. 하지만 그래도 맛난 것. ㅎㅎㅎ


▲ 춤 아우구스티너, 뮌헨, 독일 Zum Augustiner, München, Germany


하나에 2유로던가 그래요. 테이블에 바구니가 놓여있길래 아무 생각 없이 하나 뜯어서 먹었는데... ㅋㅋㅋㅋ

(너 조식 먹은 녀자 맞냐며...ㅎㅎㅎㅎ)


▲ 춤 아우구스티너, 뮌헨, 독일 Zum Augustiner, München, Germany


이른 아침부터 맥주도 한 잔 합니다. 뮌헨이잖아요? ㅋㅋㅋㅋ 주로 뮌헨에서는 바이스비어 Weissbier를 마시지만

이 시간에 바이스비어는 너무 무거워서 라들러 Radler를 주문했어요. 오랜만이다, 라들러.


라들러는 맥주와 레모네이드를 섞은 칵테일이라고 생각하시면 편하실 듯요.

알콜 도수가 약해서 마신 후에 자전거를 탈 수 있다고 하더라구요. 그래서 이름이 라들러...라네요.

필스나 라거에 레모네이드를 섞어 만들어요.


가볍게 마시기는 좋지만 다들 아시는 것 처럼 잘못하면 휙~ 가고 두통이 엄습... ㅠㅠ

그래서 아침에 마시는게 나은듯요. ㅎㅎㅎ


▲ 춤 아우구스티너, 뮌헨, 독일 Zum Augustiner, München, Germany


두둥~ 드뎌 흰색 소세지를 만납니다. 그동안 취재 다니면 아침부터 여기저기 다니다보니 여유롭게 맥주홀에 앉아있는것은 꿈도 못 꿨거든요.

그래서 오전에만 판매하는 이 흰색 소세지를 만날 수가 없더라구요. 2011년에 프랑크푸르트 공항에서 먹어본게 처음이자 마지막...


2015년 12월 뮌헨 취재의 목적은 크리스마스 시장과 렌바흐 하우스 두 곳이었기에 좀 여유로왔네요.

전날 야간열차로 뮌헨에 도착해서 이틀 연속 흰색 소세지는 힘들었지만... 하튼 영접합니다. 흰색 소세지.


▲ 춤 아우구스티너, 뮌헨, 독일 Zum Augustiner, München, Germany


다른 소세지처럼 여러 고기를 섞어서 만드는데 특히 닭 등 조류의 고기를 많이 넣기 때문에 흰색이 나온다고 해요.

다른 소세지처럼 굽거나 바베큐로 요리하지만 주로 끓는 물에 담궈서 데워서 먹는대요.

좋은 것 같아요. 기름기 덜하고 칼로리도 덜 하고... (맥주 마시면서? 응?)


노란 겨자 소스와 함께 먹었어요. 보드랍고 부드러운 질감이 일품이었어요.


먹느라 세부샷은 안들호로...... ^^




일찍 일어나는 새가 먹이를 잡는다고 하는데

뮌헨에서는 일찍 일어나는 여행자가 흰색 소세지를 먹을 수 있네요. ㅎㅎ


맛나게 여행하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독일 | 뮌헨
도움말 Daum 지도

이미지 맵

*깜장천사*

날고 싶은 깜장천사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0개 입니다.

    이전다음글

    'Europe/Germany' 카테고리의 다른 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