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호프> 읽히지 않은 책과 읽히지 않은 인생 :: 차지연, 고훈정, 유리아, 이윤하, 송용진, 이승헌

뮤지컬 <호프> 읽히지 않은 책과 읽히지 않은 인생
차지연 / 고훈정 / 유리아 / 이윤하 / 송용진 / 이승헌


지난 1월 아르코 예술극장에서 잠시 공연되었던 뮤지컬 <호프> 
본공연이 3월 말부터 연강홀에서 시작되었습니다. 

프란츠 카프카의 유작 원고반환 소송을 베이스로 해서 쓰여진 극이에요.

극 곳곳에서 빈곳을 채워주고 계신 앙상블 배우님들.
관극 하는 사람들끼리 책갈피라고도 하지요.
렌즈 화각 때문에 세분만... ㅠㅠ

왼쪽의 임하람 배우님은 록키호러쇼 팬텀이셨었죠.

요제프의 친구 베르트 역할과 판사 역할을 맡으신 송용진 배우님과
호프의 엄마 마리역의 유리아 배우님

아르코에서는 뵙지 못했는데 연강에서 뵈었군요.

심각했다, 겁내다 휙~휙~ 모드 전환이 재미있었죠.

원고 K 역할의 고훈정 배우님.

극 중반무터 눈물 펑펑 쏟으시면서 극 끝날 때 즈음엔 퉁퉁~ 불어계시죠.

2층의 관객들에게도 인사해주시고...

호프를 맞이하십니다.

평생 원고를 지킨 여인 호프와 그의 다정한 반려의 관계인데 시종일관 호프에게서 눈을 떼지 않는 다정한 훈고지

그리고 78세의 씩씩한 호프 여사 차지연 배우님 등장하십니다.

울면서 찍다보니 제대로 찍을 수 없어서 크랍해서 한컷, 호프의 옛 사랑이자 배신 & 사기꾼 역할의 이승헌 배우님
마마돈크라이로 데뷔하셨고 록키호러쇼에서 록키를 하셨죠. 이번 시즌 록키호러쇼에서도......

극을 보고 있으면 호프는 K에게 눈길을 잘 주지 않아요.
하지만 K는 호프에게서 잠시도 눈을 떼지 않지요.

커튼콜에서도...... 아... 극 생각하면 또 눈물납니다.

평생을 지키고 지켜줬던 두 주인공이 따뜻하게 포옹을 나눕니다.

들어주면 되잖아!! 하며 고함치던 K와
나도 붙잡고 좀 살자!! 절규하던 호프...

그러나 떨어질 것 같지 않던 둘은 헤어지면서 서로의 자유를 찾아가지요.

그 과정을 보여주는 극인데.... 힐링되고 감동적인 극이에요.

이 직전 더 데빌 The Devil에서 X-블랙, X-화이트 역으로 열연하신 차지연 배우님, 일명 차언니...
더 데빌의 쎈 언니, 자애로우신 언니는 어디가고 괴팍하신 할머니로.... ^^
하지만... 언니, 날 가져요. ㅠㅠ

퉁퉁 불어터진 훈고지...

모든 배우님을 겨우겨우 잡아봤네요.
아이고, 어르신께서 먼저 인사를...

오랜만에 본진 뮤지컬 넘넘 좋네요.

커튼콜이 짧아서 아쉽긴 해요. 그래도 이런 깜찍한 장면이...

좋은 것은 크게 보라 했습니다. ^^

좋은 것은 크게 보라 했습니다222 ^^

안녕~ 훈고지. 

끝까지 관객들에게 인사해주시는 다정다감 훈고지...

오랜만에 카메라가 생긴 관계로 퇴근길도...

자연 조명 아래 찍으니 사진이 많네요.

이날이 추웠던가... 기억은 나지 않습니다만 저 패딩 참 좋아하시는군요.

마스크는 쫌 빼주셔도... ㅋㅋ

2주전 개막한 킹아더에서 아더왕 역을 맡아서 칼싸움 한다며 다치지 않겠다고^^

극 중간에 읽히지 않는 책은 필요없다...라는 대사가 있어요.
책 쓰고 살면서 뭔가 내리 꽂히는 대사였네요.

붙잡고 살아야 할 무언가가 있어야 했다는 대사도 가슴에 많이 와 꽂혔구요...

잘 울지 않는 사람인데... 극 중간부터 눈물이 터져서 매우 힘들기도 했네요.

본진도 눈이 빨개서뤼......

관객석에서 훌쩍~ 소리가 들리면 성공했구나~ 싶다고...

재미있게 잘 봐달라고 당부를 하시네요.

누구 명이라고 어기겠슴꽈~

재미있고 감동적으로 잘 볼터이니 건강히 목관리 하시고 무대에서 즐겁게 공연하시길...

마지막 앞을 지나가실 때 한 컷~ 

뮤지컬 <호프>는 실화를 바탕으로 한 서사가 잔잔하게 흐르면서 묵직~하게 가슴을 때리는 극이에요.
여러가지 생각도 많이 들고 감정도 많이 쓰게 되고......

실컷 울고 힐링할 수 있는 뮤지컬 호프였습니다~


뮤지컬 호프는 두산아트센터 연강홀에서 공연됩니다.
주차는 2시간 무료 제공 되구요... 공연 1시간 전에 들어가면 3천원 정도 내시면 돼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종로구 연지동 269 연강빌딩 | 두산아트센터 연강홀
도움말 Daum 지도

이미지 맵

*깜장천사*

여행하고 사진 찍고 글 쓰는 한량, 일명 여행작가. <프렌즈 유럽>, <7박 8일 피렌체>, <프렌즈 이탈리아>

    '문화생활/공연 & 전시'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0개 입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