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 20190324 - 20190420 :: 뮤지컬 호프 / 뮤지컬 킹아더 / 리버스 휘트니스 / DxO One / 뮤지컬 더데빌 OST

일상 20190324 - 20190420 
뮤지컬 호프 / 뮤지컬 킹아더 / 리버스 휘트니스 / DxO One / 뮤지컬 더데빌 OST


생활이 매우 단조로와요. 운동하고 일하고....반복 중... ^^

올해의 마지막 생일 선물로 도착한 마카롱

뮤지컬 호프가 개막했습니다!!

첫 공 관람했어요. 도쿄 여행 때 판매된 뮤지컬 더데빌 OST 구입을 인친님께 부탁드렸거든요.
관극 일정이 서로 맞지 않아서 어찌 할까... 하다가 제가 가는 걸로... ^^
본진 없어도 좋은 극은 봐야 합니다~하면서... ^^

눈물콧물 질질 흘리며 울다가 갖고 간 카메라 잊어서 사진 없.... ^^

뮤지컬 더데빌 OST 입니다. 나름 보고자 했던 페어는 대충 다 관람했던 것 같아요.
아쉬운건 차지연 배우님의 블랙X, 정욱진 배우님의 존 파우스트를 못 본거. ㅠㅠ

그리고 본진 첫공!! 차지연 배우님 페어였는데 아.... 이보다 더 좋을 수가... ㅠㅠ

그리고 두번째 호프 관람. 

'들어주면 되잖아!!'라는 버럭에 눈물이 퍽! 터져서 극 내내 눈물콧물 또 질질질~
옆 자리 관객분께 민폐 안 끼치려 매우 노력했...

그리고 킹아더 관람했어요.
2층에서 봤는데... 이 날 본진과 대차게 싸우고 나왔네요.
프뮤가 나랑 안 맞는거 같아....라는 생각이 첫공 때부터 들었는데 이 날 대박. ㅠㅠ
아무리 본진 대극장 주연이라해도 다시 가고 싶지 않은....

위메프로 저렴하게 볼 수도 있긴 한데 걍 막공이나 보려구요.
피 튀기는 막공 피케팅을 뚫고 2열 득!! ^^

2014년 봄부터 다녔던 자마이카 휘트니스... 시설 깔끔하고 근방에서 기구는 젤 좋은것 같긴 한데
뭔가 점점 정글이 되어 가는 기분이고 무엇보다도 집에서 좀 멀어서(그래바야... -.-;;;;) 집 근처로 옮겼어요.

JB 휘트니스라 불리던 곳인데 리버스 휘트니스로 이름이 바뀌었더군요.
(사실... 이름이 꽤 자주 많이 바뀌었던것 같기도...)
시설은 좀 낙후되고 탈의실, 샤워장 좁긴 한데 그에 비해 붐비지 않아서 다닐만 하네요.
라커가 좀 먼거 빼고 만조크. ^^ 가격도 저렴했구요. ㅎㅎ

선배 저자 인도환타님의 뽐뿌에 힘입어 아이폰 용 장난감이라는 Dxo One을 구입해봤어요.
MicroSD를 주문해야 하는데 잊어서 아직 갖고 놀아보지는 못했네요.
폰으로 좀 아쉬울 때가 많은데 이 아이와 놀러 다니면 재미있을 것 같기도 해요. ^^

5월 중순까지는 매우 단조로운 생활이 될듯 한데....
잘 먹고 운동 잘 하고 일 잘하고 잘 살아보겠습니다.~


이미지 맵

*깜장천사*

여행하고 사진 찍고 글 쓰는 한량, 일명 여행작가. <프렌즈 유럽>, <7박 8일 피렌체>, <프렌즈 이탈리아>

    'aBout 깜장천사/일상 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0개 입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