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연의 승자와 패자 그리고 떠나가는 이들의 아쉬움 <팬텀싱어 3> 듀엣 미션 Part 2

금요일의 고막정화 팬텀싱어 3.
하모니의 시작인 듀엣 미션이 마무리 되었습니다.

승패가 결정되고, 떠나가는 이들에 대한 아쉬움이 교차한 무대였네요.

 

첫번째 페어는 리벤지 매치라고 할 수 있네요.
1:1 에서 최진호 님에게 패했던 김성식 님이 팀을 지목했다고......

 

김성식 배우님, 홍석주 님의 홍식이 팀 <Al Centro Del Mio Mondo>
김성식 배우님의 성장과정?을 볼 수 있는 무대였던 것 같아요.

 

노윤 배우님, 최진호 님 두살 차이 팀 <La Nave Del Olvido>
최진호 님이 형이라는거에 깜놀. ㅋ

 

두살 차이 승!

 

 

 

두번쩨 페어는 뭔가 색다른 조합이었네요.

 

박강한 대리님, 신재범 배우님 꿀벌즈 팀의 <엄마의 프로필 사진은 왜 꽃밭일까>
아... 듣다 울뻔. ㅠㅠ 그리고 박강한 대리님 저음에 홀릭~

 

베네치아에서 오신 두 분 박현수 님, 장의현 님의 키큰이와 코큰이 팀 <Human>
락을 시도하셨는데... 음..... ㅠㅠ

꿀벌즈 승!!

 

 


세번째 페어는... 도대체 왜 이렇게 고른 것인가!!!!!!!!!

 

1:1의 그 팀이 다시 만난 길병민 님, 최민우 님의 병민우 팀 <Rise Like A Phoenix>
두 분 케미는 좋았으나 1:1과 다를 것 없는 그런 선곡이 쫌... ㅠㅠ

 

무서운 조합 존 노 님, 최성훈 님의 와이리 좋노 팀  <Addicted to you>
생각지도 못했던 조합, 그리고 생각하지 못했던 곡....

 

와이리 좋노 승!!!

그리고 저의 본진들...

박수 봇 두 분. 

 

EDM에 신난 본진 고훈정 배우님과 손태진 님

 

리액션 봇 이벼리 님

 

박수봇 한번 더~

 

 

오늘의 픽!은...

 

진짜 어디까지 가는 것인가... 싶네요. 선곡도 선곡이었지만 취객 댄스?를 보여주신 존 노님이 시강이네요. ㅋㅋㅋㅋ
그리고 두고두고 듣고 싶은 곡...

 

 

착한 아들들?이라는 평가를 받은 무대죠. 대리님 어디까지 가실까.. 궁금궁금~

 

 

노윤 배우님은 마돈크로 자첫 할 생각이었는데 이렇게 만나는군요.
와..... 다크하게 변하신 최진호 님도... 결국 울보~ ^^

 

 


그리고.... 탈락자 발표의 시간이 돌아왔습니다.

 

아쉽게도 탈락자는 남규빈 님, 정승준 님, 유채훈 님, 장의현 님, 김민석 님, 홍석주 님, 최민우 배우님 입니다.
다들 너무 아쉬운 마음으로 울음바다가......

 

지령을 받은 포르테 디 콰트로, 포디콰와 포레스텔라가 어디론가 향합니다.

탈락자들을 모아 새로운 팀을 한 팀 만들라는 지령을 받고 회의를 하는군요.

 

이렇게 한 팀이 만들어졌는데 어떤 분들일까요...

 

이렇게 듀엣 미션은 마무리 되고 트리오가 남았습니다.
어떤 곡들이 또 새로운 옷을 입고 우리 앞에 나타날까요.....

 

ps) 왜 애플 뮤직에는 음원이 다 안 나오는건가요. ㅠㅠㅠㅠㅠㅠ

이미지 맵

*깜장천사*

여행하고 사진 찍고 글 쓰는 여행작가

    '문화생활/TV & Media'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0개 입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