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 20201227 - 20210109

일상 20201227 - 20210109

 

2020년이 가고 2021년이 왔네요.
연말연시 복잡복잡해서...

2020년의 마지막 매식은 버거킹 콰트로 치즈 와퍼

서랍 정리 중 꺼내본 스포츠 브라들...
운동을 매일 하는 것도 아니면서... ㅋㅋㅋㅋ
근데 다 같은 나이키 같은 사이즌데 왜 저리 크기가 차이 나는 걸까요...
심지어 맨 아래 것과 맨 위 것은 같은 날 산 건데......

2020년의 마지막 쇼핑은 구대 카페에서 구입한 롱 카디건과
구대 카페에서 봤는데 다른 곳에서 좀 더 저렴하게 판매하던 에코 퍼 머플러

엄마 상납용 마스크 스트랩도 만들고...

2021년의 첫 매식은 표표마라탕의 마라샹궈

아부지가 좋아하시는 센베 과자 사러 다녀왔어요.
여기저기 다 먹어봤는데 봉천사거리 소문난 과자점이 젤 맛있네요.

냉장고에서 시들어가던 부추 구원 대작전
부추전, 일명 정구지찌짐

아빠가 급 발열 증상으로 입원하셨고 보호자로 가 계신 엄마 구호물품...

코로나 때문에 보호자들도 코로나 검사해야 하고
보호자 교대가 되지 않는다네요. ㅠ
그래서 2, 3일에 한 번씩 제가 서울성모병원 다녀와요.

눈이 왔네요. 어마무시하게. 
이렇게 쌓인 눈 참 오랜만이에요.
근데 반갑지 않네요. 늙어가나... ㅠㅠ

한파 덕에 더 반갑지 않은 눈. ㅠ

한파 덕에 이런것도 해보고... ㅋㅎㅎㅎㅎㅎ
왜 때문에 혼자 있는데 ㅠㅠㅠㅠㅠㅠㅠㅠ
아부지 감사합니다. ㅠㅠㅠㅠㅠㅠㅠ

혼자 있어도 잘 먹고 잘 살자~ 뭐 이러면서 냉파 중인데
콩나물이 있길래 국 끓이면서 청양고추 대신 페퍼론치노를 넣었어요.
나름 비슷하군요. ㅋㅋㅋ

 

2021년이라네요. 아마도... 2020년보다 더 힘든 해가 될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드는데
그래도... 잘 살아봐야겠지요.

늦었지만...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반응형

이미지 맵

*깜장천사*

여행하고 사진 찍고 글 쓰는 여행작가

    'aBout 깜장천사/일상 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0개 입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