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역 맛집 참치스토리

반응형

강남역 맛집 참치스토리

 

참치는 언제 먹어도 맛있는, 하지만 어려운 잘 모르겠는 음식이에요.
뭐... 그래도 사준다는 사람 있으면 먹으러 갑니다. ^^

오늘 포스팅할 곳은 강남역 맛집 참치스토리입니다.

세팅 샷.

내부는 깔끔한 분위기예요. 저희가 조금 일찍 도착한 관계로 썰렁~ 합니다만...
나중에 어느 정도 들어차더라고요. 

죽과 약간의 밑반찬이 나왔어요.

보들보들한 죽으로 우선 위장을 한번 감싸주고...

야부리 초밥이라고 하죠? 어디선가는 불초밥이라고....
따끈하고 고소하게 먹어봅니다.

두둥~ 참치가 나왔어요~

참치 접시? 만 한번~
참치는 그리 먹어도 늘 부위가 헷갈려요. 배꼽살 정도만 이제 좀 알려나... ㅎㅎㅎ
그런 저를 위해 이름표가...

요롷코롬 세부 샷~
이름표가 붙어있으니 다시 한번 뭔지 알고 먹는... ㅎ

일식집에서 빼놓으면 서운한 곁들이 요리 콘치즈와 은행구이.

풀샷 다시 잡아봅니다. 

무쌈에 고추냉이 넣고 먹는 게 가장 깔끔하고 맛있어요.

함께 나왔던 젓갈을 얹어봤는데 이것도 별미

먹다 보니 나온 버섯 탕수육~

김도 깔아봤어요.

먹다 더 내어주신 참취.
간장게장이 같이 나왔군요.

사진 촬영 이후 해체해 주신 게장.

다시 나온 참치도 나쁘지 않지요.

전복 구이도 먹고

오랜만에 메로 구이도...

간장게장과 고추냉이를 얹어서도 먹어봅니다.
깔끔하고 맛있어요.

게장 남은 것에 밥을 비비고

마침 매운탕이 나왔군요.

요렇게 먹어봅니다.
역시... 마지막은 탄수화물이라고... ^^

김은 어디에나 어울리는...

맛있게 잘 먹고 배 두드리며 나온 식사였네요.

강남역 참치스토리였어요~

맛나게 삽시다~

이미지 맵

*깜장천사*

여행하고 사진 찍고 글 쓰는 여행작가

    '식도락/일식'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0개 입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