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스러운 향과 맛이 어울리는 파스타 요리 :: 나름 알리오 올리오??

반응형
혼자 있는 일요일 오후..
밥은 먹기 싫고 있는 파스타들은 좀 처치 해줘야 하는 시점..
소스 만들기도 구찮아서 걍 간단히...

우선 저 파스타들을 삶아줍니다.
스파게티 면과
촬영용으로 구비했던 곰돌이 파스타와 하트모양 파스타들을...


소금 넣고 삶아서 건져주고 삶은 물은 버리지 않고 잠시 보관


마늘을 볶아 줍니다.
통마늘이 없어서 걍 갈아서 얼려놓은거 적당히 떼서
약불에 올리브 오일 두르고 살살 볶아 주죠.
향이 적당하게 올라올 때까지...


삶아 놓은 파스타를 넣고 살짝 볶아주면서
파스타 삶은 물을 좀 넣어줍니다.

볶아다가 소금 후추 간 하구요...


전 페스토 소스가 좀 남은게 있어서 조금 넣었어요.
접시에 담으니 나름 그럴듯 하군요~


포크에 끼인 곰 한마리...


처음 여행 나갔을 때
걍 파스타를 삶아 먹던 아이가 있었는데
갸가 참 신기했더랍니다.

근데.. 요즘 제가 이러고 먹고 있군요.. ㅎㅎㅎ

파마산 치즈 가루와 페론치노가 있으면 더 좋긴 하겠으나
머 그냥 만족한대로 먹어야죵~ ^^

그러고 보니 나름 알리오 올리오???

이미지 맵

*깜장천사*

여행하고 사진 찍고 글 쓰는 여행작가

    '식도락/멋대로 레서피'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0개 입니다.

    *

    *